Skip Navigation

2018 동북부 목회자 가족 수련회 소식

 

미 연합감리교(UMC) 동북부 한인교회연합회 목회자 여름 가족 수양회가 메릴랜드 하노버 소재 하늘비전교회(장재웅 목사)에서 7월 16일(월)부터 19일(목)까지 3박 4일 일정으로 열렸다.

 

목회와 게슈탈트 영성이란 주제를 가지고, 85명의 동북부 한인연합감리교회와 지역사회 감리교 목회자들이 참석한 이번 수련회는 현 한동대학교 교수인 황헌영 목사(전 시카고 남부 연합감리교회)가 성경드라마(Biblio Drama)를 소재로 실습을 위주로 강의했고, 모두 귀중한 시간을 나누었다. 저녁 집회는 보스턴에서 미국인 교회(Georgia UMC)를 담임하는 이형규 목사(예전학 박사)가 ‘새로운 형태의 예배’를 소개하고 예배갱신을 주제로 함께 토론하는 시간을 가졌다. 

 

화요일과 수요일 저녁 집회 시에는 연합회 총무인 메릴랜드 하늘비전교회 장재웅 목사의 사회로 연합감리교 세계선교부(GBGM)로부터 몽골로 파송받은 조진희 선교사의 선교보고와 기독교 대한 감리회(KMC) 의 생명나눔운동 본부의 사무총장 조정진 목사의 보고시간도 가졌다. 마지막 날인 목요일 오전에 열린 총회를 통해 박영미목사(Lake Ronkonkoma UMC, New York)가 2년 임기의 신임회장으로 선출되었다. 

 

수련회 기간 중에 참석자들은 워싱턴DC 소재 성경박물관과 연합감리교회 최초의 교회인 볼티모어 Lovely Lane UMC 교회도 방문하였다. 

 

현재 미 동부 한인교회연합회는 한인교회 목회자, 타인종 한인 목회자, 여성 목회자 등과 약  170여 교회가 가입되어 있다.

글쓴이: 전영철 목사, 동북부 목회자 연합회 서기
올린날: 2018년 7월 23일, 연합감리교회 공보부, TN